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WP "화웨이, 비밀리에 北 무선네트워크 구축·유지 도와"

기사승인 2019.07.23  00:00:26

공유
ad37
default_news_ad2

화웨이 내부자료 입수 보도…美, 對화웨이 공세 강화 전망
미·중 무역협상 및 북미 실무협상 영향 가능성도 주목

중국 베이징의 화웨이 매장

미국 정부가 거래제한 대상으로 지정한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북한의 상업용 무선네트워크 구축과 유지에 몰래 관여해왔다고 미 워싱턴포스트(WP)가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의 대북제재를 위반했을 가능성을 시사하는 것이라 미국 정부가 대(對)화웨이 공세 수위를 한층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미·중 무역협상과 북미 실무협상에 영향이 있을지도 주목된다.

WP는 이날 자체 확보한 화웨이 내부 문서와 상황을 잘 아는 관계자들을 인용, 화웨이가 비밀리에 북한의 상업용 무선네트워크 구축과 유지를 도왔다고 보도했다.

화웨이는 중국 국영기업인 '판다 인터내셔널 정보기술'과의 제휴 속에 최소 8년간 북한에서 여러 프로젝트를 수행했으며 이 때문에 화웨이의 관여를 알아보기 어렵게 돼 있다고 WP는 전했다.

스프레드시트(통계용 프로그램) 자료는 전직 화웨이 직원이 제공했으며 다른 이들이 제공한 문서 두 묶음도 이번 보도의 토대가 됐다고 WP는 설명했다.

자료들을 종합해볼 때 미국 부품을 사용해온 화웨이가 북한에 장비를 제공함으로써 대북제재를 위한 미국의 수출규제를 위반했는지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고 WP는 지적했다.

또한 서구 각국이 5세대(5G) 이동통신망 구축에 있어 화웨이를 부분적 혹은 전면적으로 배제할 것인지에 대한 고민도 깊어지게 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WP는 특히 이러한 의혹이 미·중 무역협상과 북미 실무협상을 앞둔 시점에 제기됐다는 점을 지적하면서 각각의 협상에 미칠 영향에 주목했다.

현직 국무부 고위 당국자는 WP에 "이 모든 것이 화웨이처럼 기업 문화도 그렇고 법을 노골적으로 위반하거나 회피할 의향을 시사하는 여러 사건이 있었던 믿기 어려운 회사에 대해 우리가 갖고 있던 일반적 우려와 들어맞는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기본적인 인권을 빼앗는 북한 같은 정권과 일하는 것은 우려를 제기한다"고 덧붙였다.

화웨이는 WP의 코멘트 요청에 "화웨이는 유엔과 미국, 유럽연합의 모든 수출규제와 제재 관련법을 포함해 우리가 진출한 국가와 지역의 모든 법과 규제를 준수하는 데 완전히 전념하고 있다"고 밝혔다.

판다 인터내셔널 정보기술은 코멘트를 거부했다고 WP는 전했다.(연합)

인터넷뉴스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기사 후원을 부탁드립니다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